051-522-7575
Good day, with Drama

임신 중 검사(산전검사) 소개

건강한 출산을 위해 임신기간 중 지속적 검사가 필요하며
혹시 모를 위험 요소를 최소화하기 위해 산전검사는 필수입니다.

산전검사 항목

검사가 필요한 시기에 맞춰 꼭 내원해주세요.

검사시기 검사항목

산모기본검사

임신 6-8주
빈혈, 혈액형, 간기능, 신장기능, A·B·C형간염, 풍진, 매독, 에이즈, 요검사, 갑상선, 자궁경부암검사, 비타민 D

임신초기 기형아 선별검사

임신 12-13주
1분기 정밀초음파 (태아 목덜미 투명대 관찰 포함)
+ 1차 기형아검사(피검사: PAPP-A, b-hCG) 및 임신중독증 선별검사(선택)

임신중기 기형아 선별검사

임신 16-18주
2차 기형아검사(quad 검사) : 다운증후군, 에드워드증후군 및 중추신경계 기형
기형아정밀검사(2차 기형아검사에서 고위험군, 고령산모) : NIPT검사(정밀혈액검사) 혹은 양수검사
※ 선택사항 : 취약 X증후군 선별검사

정밀초음파

임신 22주
2분기 정밀 초음파 : 각종 신체 정밀 계측, 기형 유무 확인

입체초음파

임신 30-32주
4D 입체 초음파 : 후기발현 기형유무

임신임신성 당뇨검사

임신 24-28주
임신성 당뇨선별검사 (50g OGTT) : 2시간 금식 후 50g 포도당 음료 섭취 후 1시간 후 채혈(선별검사이며, 확진용은 아님)

·혈당수치가 140 이상인 경우 정밀 당뇨검사 시행합니다.
- 정밀당뇨검사 (100g OGTT) - 확진용
·8시간 금식 후 아침에 내원 -> 50g 포도당 음료 2캔 복용 후 1시간 간격으로 3회 채혈 (총 3시간 소요)
·임신성 당뇨로 확진되면 2주 간격으로 병원 다니면서 매일 혈당체크하고, 필요하면 인슐린 치료 병행

분만 전 검사

임신 36주
분만 전 산모 몸 상태 체크 : 혈액검사, 질분비물 세균검사(GBS확인), 심전도 검사, 소변검사

고위험임신 클리닉 소개

임산부의 대부분은 건강한 출산을 하지만
임산부의 약 20%가 고위험 임신군에 속하여
본원은 고위험 임신에 특화된 의료진이 진료합니다.

고위험군 산모 케어리스트

고위험군 산모로 분리하여
더욱 세심한 특별관리로 건강한 출산을 돕습니다.

  • 고령산모
    (분만 시 연령이 만35세 이상)

  • 과거에 잦은 유산, 기형아, 조산아, 사산아, 거대아의 출산력이 있는 산모

  • 유전질환의 가족력이 있는 경우

  • 임신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질병이 있는 경우
    (당뇨, 고혈압, 갑상선질환, 심장병, 신장병, 임신중독증, 자가 면역질환)

  • 자궁 내 태아 발육부전이 있는 경우

  • 임신성 당뇨병

  • 저체중 혹은 비만의 산모

  • 모체 혈액을 통한 기형아 검사에서 이상 소견을 보이는 경우

  • 초음파 검사에서 이상 소견을 보이는 경우

  • 출산예정일이 1~2주 지난 산모

  • 조기 양막 파수/ 조기진통을 보이는 산모

  • 감작된 Rh 음성 산모

  • 양수과다증 또는 양수과소증을 보인 경우

  • 전치태반

  • 다태아 임신(쌍태아, 삼태아)

  • 자궁 및 자궁경부의 기형

  • 분만 전 출혈이 있는 경우

정밀초음파 소개

고급 사양 초음파 장비를 통해 정밀초음파, 입체초음파를 시행하여
임신 중 태아의 상태를 정밀하게 관찰합니다.

정밀 초음파

정밀 초음파는 태아의 크기, 태아의 위치, 양수의 양, 태아의 기형유무를 관찰하는 초음파이지만 태아의 모든 기형을 발견하는 데는 제약이 있습니다. 임신 기간 중 1~3회 시행하며 첫 번째 검사는 임신 12주 전후로 시행합니다. 두 번째 검사는 임신 22주경 시행하며 이 때 대부분의 기형이 판명 납니다. 필요한 경우 세 번째 검사는 임신 30주 전후로 시행하며 태아에 이상이 있을 경우 추가 검사가 있을 수 있습니다.

정밀 초음파가 필요한 경우

태아의 크기와 태아의 위치,
양수의 양, 태아의 기형유무를 관찰합니다.

  • 산전 기형아 선별 모체 혈액 검사 상 이상소견이 있는 경우
  • 기형아 선별 모체 혈액 검사 상 이상소견이 있는 경우
  • 선천성 기형이 있는 아이를 분만한 경험이 있는 경우
  • 부모나 가까운 친지 중에서 기형아나 염색체 이상이 있었던 경우
  • 두 번 이상의 반복 자연유산을 경험했거나 원인 모르게 사산아를 분만한 경우
  • 산모가 임신 초기에 방사선이나 약물 등에 노촐 된 경우

정밀초음파(4D)

입체 초음파는 기존 초음파와 달리 단층 촬영이 가능하여 태아의 외형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 또한 외적 기형 유무의 진단에 아주 용이합니다. 정밀 초음파검사 후 아기의 이목구비가 또렷해지는 임신 7개월(30주)경에 시행하며, 태아의 외모를 최첨단 초음파 기기를 이용하여 입체적으로 재구성하여 보여드리는 검사입니다. 이때 주로 태아의 얼굴, 손과 발을 잘 볼 수 있습니다.
간혹 태아의 위치가 안 좋거나, 태반에 얼굴을 묻고 있거나, 산모의 비만도가 심할 경우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.